오랜만에 들린 부산오뎅집. 부산 하단에 위치한 곳인데, 나름 유명한 장소이다. 그런데 가만 생각해 보니 이게 좀 비싸게 느껴진다. 1.6만원이었나, 1.3만원이었는지 기억이 가물하다.

여기 선술집은 유하 태어나는 날 새벅에 와이프랑 같이 갔던 곳이라 더욱 우리에게는 기억의 장소이기도 하다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+ Recent posts